신웅, 성폭행 아닌 불륜 주장에도 檢으로…주요 내용은? > 연예계정보

Today

3,844

사이트 로고

  • 커뮤니티
  • 마케팅
  • 광고 의뢰요청
  • 광고 대행소개
  • 광고 전문가 찾기
  • 키워드 조회
  • 웹툰
  • 생활정보
  • 고객센터
    • 10. 23. (목)
      서울
    • 10. 23. (목)
      경기
    • 10. 23. (목)
      경남
    • 10. 23. (목)
      경북
    • 10. 23. (목)
      전남
    • 10. 23. (목)
      전북
    • 10. 23. (목)
      충남
    • 10. 23. (목)
      충북
    • 10. 23. (목)
      강원
    • 10. 23. (목)
      세종
    • 10. 23. (목)
      인천
    • 10. 23. (목)
      광주
    • 10. 23. (목)
      대구
    • 10. 23. (목)
      대전
    • 10. 23. (목)
      부산
    • 10. 23. (목)
      울산
    서울특별시
    19℃

연예계정보

신웅, 성폭행 아닌 불륜 주장에도 檢으로…주요 내용은?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전체게시물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짬선물 작성일18-06-22 11:17 조회1,210회 댓글0건

본문

이미지중앙

신웅(사진=TV조선 방송화면) 

[헤럴드경제 스타&컬처팀=최민호 기자] 트로트 가수 겸 제작자 신웅이 결국 검찰 수사를 받는다.  

21일 서울 영등포경찰서에 따르면 신웅을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혐의로 기소의견으로 검찰로 넘겼다. 

신웅은 지난 2014년부터 2015년까지 작사가 A씨 등 여성 3명을 성추행하거나 성폭행한 혐의를 받는다.

앞서 신웅은 연예계 미투 운동이 한창 화두였을 무렵 지난 3월부터 3명의 여성으로부터 미투 폭로를 당했다. 특히 이중 A씨는 폭로에 그치지 않고 경찰에 고소장을 제출하며 억울함을 드러냈다.

하지만 신웅은 이 같은 혐의에 대해 부인하고 있다. 신웅은 매체와의 인터뷰를 통해 A씨와 불륜 사이었다고 밝히며 성폭행 사실에 대해선 완강히 부인했다. 이에 A씨는 자신을 두 번 죽이는 일이라며 분노했다. 

신웅은 트로트 가수 겸 제작자로 ‘트로트계 엑소’라 불리는 신유의 아버지이기도 하다. 신웅은 비공식 집계로 3천만장의 음반을 판매하는 등 트로트계에서 많은 사랑을 받아온 인물이다. 하지만 이번 미투 폭로로 본인은 물론 아들의 이미지에도 좋지 않은 영향을 주게 됐다. 
culture@heraldcorp.com
좋아요 0 싫어요 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회원로그인

보안1단계

보안2단계

보안3단계

  • 1
  • 2
  • 3
ON
ID/PW 찾기
사기꾼을 제보합니다

쇼핑

등록
게시물이 없습니다.

실전광고 SNS

실전광고페이스북 실전광고인스타 실전광고블로그 실전광고네이버밴드 실전광고카카오스토리